게임 가이드

하나씩 채워나가는 재미, 패밀리 아일랜드를 블루스택으로 즐겨봅시다!

게시자: 블루스택 콘텐츠 팀

PC에서 플레이 가능한 쿠키런 킹덤을 비롯해 적지 않은 게임들이 자신들의 게임 내에서 유저들이 최대한 많은 경험을 할 수 있도록 ‘건설’의 요소를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쿠키런 킹덤의 경우에는 왕국을 재건한다는 컨셉으로 생산품을 생산할 수 있는 건물은 물론 다양한 느낌으로 왕국을 채워나갈 수 있는 꾸미기 요소들이 다수 준비되어 있죠. 하지만 아예 그런 건설의 매력을 메인 컨텐츠로 끌어와 유저들에게 재미를 보여주고 있는 경우도 블루스택으로 게임을 즐겨나가고 있는 분들은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게임은 그런 사례에 속하는 게임 중 하나 ‘패밀리 아일랜드’인데요. 과연 어떤 재미가 담겨있어 유저들이 꾸준히 패밀리 아일랜드를 찾고 있는지 천천히 알아보도록 합시다.

패밀리 아일랜드

하나씩 채워나가는 재미, 패밀리 아일랜드를 블루스택으로 즐겨봅시다!

컴퓨터로 만나는 패밀리 아일랜드는 내 에너지의 일정량을 소모해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고 그걸 바탕으로 텅텅 빈 섬을 조금씩 채워나가는 형태의 캐주얼 게임입니다. 2019년 11월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게임으로써 하나의 섬에만 정착할 수 있는 게임이었다면 별다른 관심을 받지 못했겠지만 다행히 패밀리 아일랜드는 유저들이 계속해서 새로운 섬으로 넘어가 해당 섬을 개척해나가는 과정을 반복할 수 있도록 만들어 놓았어요. 그렇기에 자칫하면 지루해질 수 있는 장르이지만 새로운 맛을 계속해서 느껴나갈 수 있는 게임이 되어주고 있습니다. 당연히 섬을 넘어가면 갈수록 더욱 많은 에너지가 필요하기 때문에 꾸준히 즐겨주는 성실함은 필수에요.

업그레이드를 통한 발전

하나씩 채워나가는 재미, 패밀리 아일랜드를 블루스택으로 즐겨봅시다!

PC에서 즐길 수 있는 꿈의 드래곤 어드벤처 같은 게임들을 즐겨봤던 유저라면 패밀리 아일랜드가 보여주는 일련의 진행 방식에 빠르게 적응할 수 있어요. 나뭇가지나 돌, 끈 같은 다양한 재료들을 구해 새로운 건물을 지어 새로운 컨텐츠를 해금하는 것과 업그레이드를 진행, 더욱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계속해서 진행하는 바로 그 방식에 말이죠. 패밀리 아일랜드의 특징은 원시인 느낌을 주는 4명의 가족이 성장해나간다는 점으로 한 캐릭터가 주인공이 되어 풀어나가는 게 아니라 가족이 주인공이기 때문에 어떻게 보면 일꾼을 4명이나 굴릴 수 있어 빠른 속도로 섬을 정복해나갈 수 있어요.

요리

하나씩 채워나가는 재미, 패밀리 아일랜드를 블루스택으로 즐겨봅시다!

재료들을 사용해 상위 등급의 재료를 생산하는 것도 물론 중요하지만 패밀리 아일랜드에서는 꼭 지속적으로 챙겨줘야 하는 컨텐츠가 존재합니다. 바로 ‘요리’라는 생존에 필요한 활동이 말이죠. 유저들은 계정 레벨이 쌓여나감에 따라 뿌리 튀김부터 시작해 다양한 요리들을 만들어나갈 수 있습니다. 당연히 더 높은 레벨을 요구하는 요리들을 만드는 게 유리하지만 그렇다고 초반에 제작 가능한 뿌리 튀김을 거를 이유는 전혀 없어요. 광고를 시청한다거나 같은 방법들이 아닌 유저가 직접 에너지를 생산할 수 있는 수단으로써 요리는 굉장히 중요한 위치에 놓여있기에 계속해서 뿌리를 수확, 뿌리 튀김을 꾸준히 먹여준다면 그렇지 않았을 때 보다 더욱 가파르게 일련의 동작들을 가져갈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컴퓨터로 만날 수 있는 탕탕특공대의 에너지를 자체적으로 계속해서 만들어나갈 수 있다고 생각해보면 이 요리가 얼마나 중요한지 알 수 있을 거예요.

에너지 수급 방법은?

하나씩 채워나가는 재미, 패밀리 아일랜드를 블루스택으로 즐겨봅시다!

물론 요리만이 에너지를 수급하는 유일한 방법은 아닙니다. 앞서 말씀 드렸던 대로 광고를 시청하는 걸 통해 어느 정도의 에너지를 챙길 수 있는 건 물론 나무 열매나 버섯을 섭취하는 걸 통해서도 에너지를 얻을 수 있거든요. 하지만 이렇게 섬에 널려있는 오브젝트들을 통한 에너지 충전은 1회성으로 이후에도 계속해서 에너지를 얻기 위해선 요리를 성실하게 쌓아나가야 합니다. 뿌리를 비롯한 요리 재료들은 밭에서 키울 수 있는 경우가 많아 섬에서 얻을 수 있는 재료가 모두 떨어진 이후에도 계속해서 에너지를 생산할 수 있으니까 말이죠. 지속적인 에너지 공급이 섬을 더욱 더 빠르게 정리해나가는 길이 된다는 건 반복적인 플레이가 곧 캐릭터의 성장으로 이어지는 우마무스메 프리티 더비를 컴퓨터로 플레이하고 있는 분들도 쉽게 동의할 수 있는 부분입니다. 

장식도 가능해요

하나씩 채워나가는 재미, 패밀리 아일랜드를 블루스택으로 즐겨봅시다!

물론 단순히 생산품을 통해 건물의 레벨을 높여나가기만 하는 게임이었다면 그렇게까지 많은 사랑을 받지는 못했겠지만 다행히도 패밀리 아일랜드엔 더 많은 컨텐츠들이 기다리고 있습니다. 대표적인 부분이 바로 ‘장식물’로, 어느 정도 섬을 치워놓았다면 장식물을 배치하는 걸 통해 섬의 매력을 키워나갈 수 있어요. 쿠키런 킹덤에서도 생산시설과 함께 테마를 구입, 내 왕국을 다채롭게 꾸며나가는 유저들이 많았던 만큼 이런 커스터마이징 기능은 아주 소중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심지어는 PC에서 만날 수 있는 블루 아카이브의 카페처럼 하우징 시스템이 갖춰져 있는 게임들만 찾아 다니는 유저들도 적지 않으니까 말이에요.

선물의 행운까지

하나씩 채워나가는 재미, 패밀리 아일랜드를 블루스택으로 즐겨봅시다!

나무나 수풀, 꽃이나 열매 같은 자연에서 볼 수 있는 오브젝트들이 아니라 중간중간 섬을 정리하다 보면 굉장히 부자연스러운 아티팩트를 만날 수 있어요. 바로 ‘선물상자’를 말이죠. 선물상자를 열면 에너지와 루비, 스태미나 같은 소중한 재화들을 획득할 수 있으니 어떤 위치에 선물상자가 배치되어 있는지 미리 알아놓고 전략적으로 섬을 청소해나간다면 보다 효율적으로 에너지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물론 공략 없이 즐기는 데에서 오는 재미도 놓칠 수는 없으니 굳이 섬마다 공략을 찾아나가기 보다는 직접 상자들을 찾아보는 걸 추천드립니다.

하나씩 채워나가는 재미, 패밀리 아일랜드를 블루스택으로 즐겨봅시다!

반복적으로 섬을 치워나가는 과정에서 재미를 챙길 수 있느냐고 묻는 분들도 있지만 패밀리 아일랜드를 시작해보면 왜 유저들이 계속해서 게임을 진행해나가는지 직접 느껴볼 수 있습니다. 계속 무언가를 관리해줘야 하는 데에서 오는 경영 시뮬레이션의 재미, 그리고 섬을 하나씩 완료할 때마다 오는 성취감 등 다양한 매력들이 패밀리 아일랜드에 준비되어 있어요. 블루스택에서 패밀리 아일랜드를 즐겨나간다면 그런 재미를 더욱 효율적으로, 쾌적한 환경에서 풀어나갈 수 있습니다. 경쟁에 지쳐 평화롭게 즐길 수 있는 게임을 찾고 있었다면 지금 바로 블루스택과 함께 패밀리 아일랜드로 넘어와 가족들의 성장기를 그려 나가봅시다!

블루스택 사용중 문제가 있으시면 support@bluestacks.com 으로 메일을 보내주세요.
카카오 오픈챗, 네이버 카페에서도 도움을 받으실 수 있으니 참고 부탁드립니다

블루스택 비디오

  • 톰과 제리: 체이스는 블루스택에서 쉽게!

    Apr 07, 2021

    톰과 제리: 체이스는 블루스택에서 쉽게!

  • 헬퍼: 방치형 저승 판타지 초반 튜토리얼은 매크로로 스킵!

    Feb 19, 2021

    헬퍼: 방치형 저승 판타지 초반 튜토리얼은 매크로로 스킵!

  • 공포의 임상시험 블루스택 앱플레이어로 쉽게 공략해봐요!

    Feb 18, 2021

    공포의 임상시험 블루스택 앱플레이어로 쉽게 공략해봐요!

모두보기

블루스택 리스트

뉴스

클릭하여 설치

주간 뉴스 레터를 통해 게임 플레이에 도움되는 내용을 확인해보세요.

PC에서 가장 좋아하는 게임을 플레이해보세요.